스크랩 : 0    추천 : 0   


그동안 잘 알려지지 않았던 보석들


카이어나이트, 안데신, 크롬 다이옵사이드, 지르콘, 아이올라이트 등
등록일 :

보석1

왼쪽 상단부터 시계 방향으로 카이어나이트(Kyanite) 반지와 카이어나이트 나석, 안데신(Andesine) 반지와 안데신 나석,  크롬 다이옵사이드(Chrome Diopside) 나석, 오렌지 지르콘(Zircon) 반지와 옐로우 지르콘 나석, 아이올라이트(Iolite) 나석   / 사진: 젬키(www.diamonds.co.kr/gemkey)

 

천연보석에 대한 인식이 매우 경직되어 있는 우리나라의 시장상황에서 현실적으로 희귀보석을 논한다는 자체가 매우 무모하고 쓸데없는 같지만 낙숫물이 바위를 뚫듯이 지난 10여년간 많은 사람들의 노력은 나름대로 천연보석의 저변을 넓히고 관심을 높이는데 소기의 성과를 가졌왔다.

 

초창기 루비, 사파이어, 에메랄드, 자수정, 토파즈, 페리도트, 시트린 매우 극소수의 스톤만이 통용되던 시절에서 벗어나 수가 그리 많지는 않지만 핑크 사파이어, 옐로우 사파이어, 탄자나이트, 루벨라이트, 스페서타이트, 아콰마린 등이 보편적으로 사용되고 있으며 최근에는 그린 토멀린, 쿤자이트, 차보라이트, 로돌라이트, 블루 지르콘 사용되는 보석의 종류가 점차 많아지고 있다. 하지만 여전히 현실적인 벽이 높은 것은 사실이다.

 

천연보석의 사용은 철저하게 경험과 지식을 바탕으로 하기 때문에 보석에 대한 지식 없이는 접근하기가 곤란하고 더욱이 희귀보석까지 접근하기는 가격에 대한 정보뿐만 아니라 보석을 보는 심미감, 색상에 대한 내공까지 겸비해야만 희귀보석을 다룰 있는 경지에 오르게 된다.

 

또한 파라이바(Paraiba) 토멀린이나 임페리얼 토파즈, 차보라이트, 데만토이드, 파파라차 사파이어와 같은 희귀보석은 루비나 블루 사파이어, 에메랄드 못지 않게 고가이기도 하고 유통되는 양도 매우 적어 일반 사람이라면 접근하기가 곤란한 점도 있다.

 

하지만 적어도 우리가 사용할 있는 보석의 스펙트럼을 최대한 넓혀 놓아야만 경직된 사고와 편식을 그나마 줄일 있을 것이다.

 

2016 네팔의 최고 미인을 뽑는 미스 네팔의 우승자 왕관의 가장 가운데에는 카이어나이트(Kyanite)라는 보석이 세팅됐다. 그동안 캄보디아나 버마 등지의 다른 동남아시아에서 산출된 카이어나이트는 액세서리에나 사용될 정도로 품질이 좋지 않았다.

 

그러나 최근 네팔에서 생산되는 카이어나이트는 블루 사파이어에서나 쓸법한 ‘로얄 블루’란 명칭을 사용해도 손색이 없을 만큼 깊고 투명하고 선명한 청색의 빛을 띠고 있다. 비록 경도는 약한 편이지만 5캐럿 기준 같은 색상의 블루 사파이어보다 10배는 저렴한 가격에 즐길 있는 보석이다.

 

최근 사이에 해외 전시장에 등장한 다른 보석은 래브라도라이트 펠드스파(장석) 적색 변종인 안데신(Andesine)이다.

콩고, 중국, 몽고, 티벳, 남인도 에서 산출되고 있는 것으로 알려진 안데신은 일반 적색계열의 보석 색상이 비교적 밝고 5캐럿 이상의 사이즈의 보석도 생산되고 있어 활용성이 높은 보석이다. 가격도 일반 적색 가넷 수준으로 사용하기에 부담이 없는 보석이다. 중에서도 최근 중국에서 생산되고 있는 안데신은 내용이 깨끗하고 적색이 선명해 주얼리로의 사용이 늘고 있다. 안데신의 경도는 탄자나이트와 같은 6.5 수준이다.

 

또한 최근 디자이너나 화인주얼리 사업자들에게 인기를 끌고 있는 보석이 지르콘(Zirdon)이다. 인조보석인 큐빅 지르코니아(Cubic Zirconia) 혼동을 하는 사람들도 있지만 지르콘은 다이아몬드와 같은 광채와 다양한 색상의 스펙트럼을 가진 보석이다.

또한 지르콘하면 통상 블루 지르콘을 연상하지만 지르콘에는 옐로우 지르콘과 브라운 지르콘, 퍼플 지르콘, 레드 지르콘, 오렌지 지르콘, 화이트 지르콘 등이 있으며 아주 드물게 그린 지르콘도 존재한다.

블루 지르콘을 제외하면 옐로우 지르콘이 가장 산출량도 높고 가장 아름답다. 색상이 선명한 옐로우 지르콘은 옐로우 사파이어라고 해도 손색이 없을 정도로 광채가 뛰어나다.

 

또한 러시아 동시베리아에서 생산되어 최근 사이에 시장에 나오기 시작한 크롬 다이옵사이드도 매우 매력적인 보석이다. 색상이 차보라이트나 에메랄드에 비해서도 전혀 뒤지지 않을 만큼 녹색이 선명한 보석이다. 가격도 저렴하고 깨끗하며 색상도 일정해 캘리브레이트로 연마되어 대량으로 유통시킬 있는 매력적인 보석이다.

 

종종 블루 사파이어의 대용석으로 사용되는 아이올라이트 또한 작은 사이즈에서 저렴한 가격으로 캘리브레이트 세팅을 있는 보석이다. 대중적으로 알려지지 않아 상대적으로 가격이 저렴하고 카이어나이트, 안데신, 크롬 다이옵사이드, 지르콘에 비해 경도도 높고 색상도 비교적 일정한 보석이다.

 

/ 김태수 편집장

 

 

 

* 기사를 퍼가실 때는 반드시 출처를 밝혀주시기 바랍니다.

예) 귀금속경제신문(www.diamonds.co.kr)

 

 

 

기사분류 : 국내뉴스, 유색진주
댓글 0 | 엮인글 0

주얼리 주간 ‘2018 반지위크 in 서울’
9월 홍콩쇼 역사적인 천연 및 합성 다이아몬드 전시

전체보기  
주얼리마스터를 위한 주얼리마케팅 / 실전문제
코리안주얼리 75
전체보기  
신형 레이저 인스크립션 루페
휴대용 다이아몬드 캐럿 저울
전체보기  


주간 검색어 현재 검색어

전체보기 

3부1리 쿠션 팬시 옐로우 SI1
물방울 팬시 애플그린 4부6리 S


전체보기 

1.10캐럿 천연 옐로우 사파이어
1.34캐럿 천연 블루 사파이어


디스플레이용 1kg 모형
꼬냑 다이아몬드, 팬시컬러
14K 천연보석 목걸이,
레이저 인스크립션 루페
다이아몬드, 유색보석 급매
주얼리 소매상 와이드컬러
각종 천연보석, 희귀보석
럭셔리 링게이지 세트
세상에 하나밖에 없는 반지
주얼리 코디네이터 검정 3
휴대용 다이아몬드 캐럿 저
휴대용 디지털 금저울


광고제휴

%3Ca+href%3D%22..%2Fhome%2F%22%3E%3Cspan+class%3D%22Klocation%22%3EHOME%3C%2Fspan%3E%3C%2Fa%3E+%3E+%3Ca+href%3D%22..%2Fhome%2FnewsBoard.php%22+class%3D%22Klocation%22%3E%3Cspan+class%3D%22Klocation%22%3E%EC%8B%A0%EB%AC%B8%EA%B8%B0%EC%82%AC%3C%2Fspan%3E%3C%2Fa%3E+%3E+%3Ca+href%3D%22..%2Fhome%2FnewsBoard.php%3Fmid%3D96%22%3E%3Cspan+class%3D%22Klocation%22%3E%EC%8B%A0%EB%AC%B8%EA%B8%B0%EC%82%AC%3C%2Fspan%3E%3C%2Fa%3E